갈이틀

깊은 산 속에서 대량으로 목기를 만들던 도구
전시유물 및 상세내용 보기
이남박
안쪽에 여러 줄로 고랑이 지게 돌려 파서 만든 함지박
굵은 통나무를 파서 만드는데, 입지름이 넓고 높이가 15cm 정도로 완만한 곡선을 이루며 바닥 중심을 향하게 둥글게 판 다음, 내면에 잘게 여러 줄의 골을 내어 쌀을 일 때 돌이 걸려 바닥으로 모이게 하였다. 대게소목(素木) 제품이었으므로 새것을 쓸 때는 먼저 들기름을 바르고, 기름이 잘 밴 다음 마른행주로 닦아 길을 들인 후에 사용하였다.
또 주사(朱砂)칠을 하거나 진흙을 바른 후, 기름을 먹여 길들이기도 하였다. 옛날 잔치 때많은 떡쌀을 일려면 이남박이 큰 구실을 하였으나 요즘은 보기 힘들다.

구박
쇠죽박가지의 방언(강원)
쇠죽을 푸는 바가지. 소나무를 손잡이 달린 바가지 모양으로 파서 만든다.

향합